집으로 돌아와서 드리는 글

문화 2009. 8. 20. 08:12 Posted by juanshpark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부에노스 아이레스의 아버지 간병을 마치고 돌아왔습니다. 아버지는 지속적으로 회복되셔서, 저희 부부가 돌아오는 날에는 건강한 모습으로 배웅을 해 주셨습니다. 일단 아무튼 아버지는 내출혈을 일으켜 병원에 들어가시기 전의 모습을 회복하셨습니다. 원인은 오리무중이 되었지만, 몇 가지 가능성을 알게 되었지요. 아마도 아버지가 드시지 말아야 하는 어떤 것을 드셨던 것으로 추정이 됩니다. 그게 뭔지는 잘 모르겠지만요. 그래서 앞으로 상당 기간을 주시해 보아야 하는 상황이기는 하지만, 아무튼 겉으로의 아버지 모습은 정상이 되신 것 같습니다. 지난 번 올렸던 글에서 기억과 정신적인 문제의 원인은 기력이 너무 쇠해서 보였던 것으로 보입니다. 기력을 되찾으시면서는 더 이상 그런 문제가 없었습니다. 이 모두가 블로그를 방문해서 아버지의 쾌차를 빌어주신 이웃분들의 염려 덕이라 생각합니다. 모두들 감사드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 부에노스 아이레스 방문 중에 40여장의 우편 엽서를 구입했습니다. 부에노스 아이레스의 이런 저런 풍경을 담은 사진 엽서들이고, 일부는 탱고를 추는 장면이 들어있습니다. 그리고 몇 장은 아르헨티나의 고기를 굽는 풍경과 아르헨티나 사람들이 잘 마시는 마테차를 주제로 한 엽서도 있습니다. 감사한 마음으로 아버지의 쾌차를 빌어 주셨던 이웃 분들에게 제가 구입한 아르헨티나 부에노스 아이레스의 사진 엽서를 보내 드리고자 합니다. 이 글 아래에 비밀글로 주소를 남겨 주시기 바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부에노스 아이레스에 체류하는 동안, 여러가지 흥미로운 일들도 보았고, 사진도 찍었고, 브라질과 아르헨티나를 비교해가며 문화의 차이도 생각해 보았습니다. 또 부에노스 아이레스 서북쪽으로 700여 킬로미터 떨어진 코르도바(Cordoba)라는 곳과 부에노스 아이레스 동남쪽으로 350 킬로미터 떨어진 코스타 델 에스테(Costa del Este)라고 하는 해변가에도 가 보았습니다. 이제 당분간은 그 동안 찍은 사진들을 중심으로 이 블로그의 이야기를 꾸며볼 생각입니다. 라틴 아메리카의 아르헨티나라는 나라에서 벌어지고 있는 일들과 그들의 삶에 대한 이야기와 모습이 흥미를 더해줄 것입니다. 계속 이 블로그를 방문해서 업로드가 되는 사진들을 살펴보시기 바랍니다. 여행으로 인해서 소홀했던 동안 블로그를 방문하신 분들 모두에게 감사를 드립니다. 그리고 특별히 댓글을 남겨주신 분들에게 다시 한 번 감사를 드립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secret

BLOG main image
Juan 의 라틴 아메리카 이야기
이 블로그는 이과수 이야기를 기반으로 만들어져 있습니다. 그에 더해서 라틴 아메리카의 여러가지 이야기를 담게 되었습니다. 남미는 더이상 신비의 땅이 아닙니다. 하지만 여전히 정보가 부족합니다. 이 방에서 좋은 정보를 얻을 수 있게 되기를 바랍니다.
by juanshpark

달력

«   2022/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800)
여행 (117)
관광 (132)
교통 (13)
생활 (140)
정보 (85)
문화 (96)
3개국의식당들 (36)
3개국의호텔들 (6)
3개국의상가들 (7)
여행기 (122)
자연 (37)
시사&이슈 (1)
PomA+A (2)
중국어관련 (0)
스페인어와 포르투갈어 (0)
한국어 수업 (0)
  • 2,149,550
  • 1158
juanshpark'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