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년을 마치며

문화 2009. 12. 30. 20:24 Posted by juanshpark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은 2009년의 마지막 날입니다. 지난 1년간 나는 블로거 생활을 어떻게 했을까?라는 생각이 들어 이 포스트를 하게 되었습니다. 과연 2009년 Juan의 라틴 아메리카 이야기는 어떤 활동을 했을까요? 자료를 조금씩 준비해 보기로 했습니다. 함께 따라가 보시겠습니까?

이 블로그는 옆의 캪쳐 사진에서 보실 수 있듯이 2008년 6월 9일에 개설되었습니다. 처음에는 다른 사람들이 겪는 시행착오를 똑같이 겪었고, 이웃을 방문하기도 하고 방문한 이웃에게 조언도 구하면서 보냈던 것 같습니다. 뭐, 아직도 제대로 블로거 생활을 하고 있는것 같지는 않지만, 그래도 조금 익숙해진 마음으로 2009년을 시작했던 것은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2009년 1월 1일에 110번 글을 썼더랬는데, 지금 12월 31일에는 374번을 쓰고 있습니다. 즉 지난 1년동안 260여개의 포스트를 했다는 뜻이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유익하다고 생각한 글도 있었고, 재미있다고 생각했던 글도 있지만, 형편없는 글도 몇개는 있었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리고 몇 개는 시험용으로 제작한 글 혹은 사진 포스트도 있었던 것 같습니다. 아무튼 그 사이 많은 분들의 성원이 있어서 거의 5000개에 달하는 댓글과 글 수정도에 달하는 방명록 숫자를 가지게 되었습니다. 트랙백 숫자는 워낙에 독보적인(?) 블로그여서인지 111개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오른쪽에 보이는 캪쳐 사진은 3일전에 잡은 것입니다. 그래서 조금 숫자의 차이가 있지만, 아무튼 2009년 12월이 되어서 10만명의 방문객을 갖게 되었습니다. 이제 초보는 지났다고 생각해야 할 듯 합니다. 아직도 많이 부족하기는 하지만 숫자상으로는 중견 블로거로 자처해야 할 듯 하네요. ^^

제 블로그에 대해 자랑을 좀 해야 할 듯 합니다. 다음의 캪쳐 사진을 보시기 바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 페이지를 방문하신 분들의 유입 경로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주로 검색을 통해서 들어왔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물론 티스토리나 이웃 블로거들을 통해 유입된 숫자도 상당하지만, 주로검색을 통해 들어왔다는 것은 이 블로그에서 다루고 있는 내용이 독보적인 것들이 많다는 뜻이 되지 않을까요? ㅎㅎㅎ 아무튼 그래서인지 올해에 제 블로그는 태터앤미디어를 비롯해서 세계WA에서도 활동할 수 있었고, 야후파란 그리고 텍스트큐브에서 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로그를 개설해서 활동을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여기 저기 늘어놓다보니까 정신이 별로 없는 것도 사실이지만, 대신에 글은 참 많이 읽혀진 듯한 기분도 듭니다. 그래서인지 티스토리에서 선정한 2009 베스트 300 블로그중에 하나로 뽑히는 기쁨도 맛볼 수 있었습니다. ㅎㅎㅎ

블로그 생활을 하면서 알게된 이웃 분들 역시 제가 2009년 한 해 동안 얻게 된 수확이라고 생각합니다. 일부 분들은 심지어 자신의 블로그에 저를 소개해 주시기도 했고, 또 어떤 분들은 자신의 사이트에서 제 글을 올려주시기도 했습니다. 이를테면;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필명 토마토라고 하시는 분은 자신의 블로그 부엔 디아에서 이과수 폭포에 대한 블로그라고 저를 소개해 주셨고요. 제 블로그를 방문하는 것이 필수라고 추천을 하셨군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또 미국에서 음악을 연신 올리시는 빨간 내복님도 역시 자신의 블로그에서 저를 소개해 주셨습니다. 소개만 해 주시는 것이 아니라 자주 제 블로그에 들어오셔서 댓글도 남겨주시고, 격려해 주시는 분이어서 정말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몇몇 블로거들 역시 저를 추천해 주셨지만, 2008년부터 추천해 준 친구 CA와 몇몇은 여기서 소개를 하지 않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투어리스트라는 사이트에서도 제 글을 많이 소개해 주셨습니다. 누가 사이트를 운영하시는지 모르겠지만 감사를 드립니다. 아니면 제가 감사를 받아야 하는 것인가요? ㅎ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KTOWNBLOG 라는 곳에서도 제 글을 많이 소개해 주셨습니다. 그런데, 이 글을 작성하면서 다시 살펴보니 블로그 운영을 중지하신 모양입니다. 안타까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구를 위한 여행이라는 사이트에서도 제 블로그 포스트를 많이 소개해 주셨습니다. 역시 누가 운영하는지는 잘 모르겠지만, 아무튼 감사드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티티캐스트라는 곳에서도 제 블로그 글이 계속 소개가 되고 있더군요. 아무튼 그 외에도 저를 소개해 주신, 그리고 제 글을 퍼가셨든 그냥 소개를 해 주셨든 많은 분들에게 일일히 감사를 표해야 하겠지만, 이 지면을 통해서 한꺼번에 감사를 드립니다. 정말 정말 감사드립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9년 한 해 동안에는 블로그와 관련해서 정말 많은 일들이 있었던 해 였습니다. 먼저 트위터에도 입성을 했습니다. 얼마전까지만 해도 트위터니 페이스북이니 아무튼 듣기만 해도 짜증이 나던 단어들이었는데, 이젠 스스로 챙겨보기까지 하는 정도가 되었으니 정말 상당히 진보한 셈이 되었습니다. 그리고 트위터를 통해 새로운 팬을 관리하는 방법도 생각해 낼 정도가 되었지요. 이렇게 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신 분이 태터앤미디어의 미디어 담당자인 몽양부활 이성규님이셨습니다. 멀리 브라질까지 저술물인 "트위터 - 140자의 매직"이라는 책을 보내 주셨지요. 다 읽진 못하고 2/3 정도 읽다가 집어 던지긴 했지만, 그래도 그 책을 통해 트위터에 대해서 상당히 많이 접근을 하게 되었습니다. 몽양부활님, 죄송하고 또 감사합니다. ^^

앞에서 이미 약간 이야기를 했지만, 여기 저기 늘어놓다보니 개인적으로 관리를 해야 하는 블로그가 상당히 많아지게 되더군요. 일단 티스토리에 글을 써 놓으면 야후블로그파란블로그로는 자동으로 글이 나가고 있습니다. 파란 쪽에서는 아직 이렇다 할 유입량이 없었지만, 야후 코리아에서는 가끔씩 오늘의 추천에 뜨고나면 제 블로그 입장에서는 획기적일 정도의 유입량이 생기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야후 블로그에서는 7월부터 글을 쓰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톱 블로거로 추천을 받게 되었지요. 그래서 가끔씩 제 포스트가 야후 오늘의 추천에 뜨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그렇게 오늘의 추천에 뜨면서부터 야후 블로그에는 더 많은 사람들이 방문을 하게 되었습니다. 처음 두달동안 30만명의 조회를 기록했었는데, 2009년을 마감할 즈음에는 60만명이 넘었습니다. 이렇게 제 야후 블로그를 방문해 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게 제 야후 블로그 타이틀이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건 파란의 타이틀입니다. 파란의 경우는 블로그 스킨을 설치하는거나 기타 사양이 좀 달라서인지 꾸미기가 쉽지 않더군요. 그래서 그냥 제공하는 스킨을 쓰다보니 좀 심플하게 된 듯 합니다.

위에 소개한 야후와 파란과는 달리 텍스트큐브와 세계WA는 일일히 제가 글을 수정하고 올려야 되더군요. 그런데 머리가 둔하고 손가락이 아파서, 제대로 글을 쓰지 않았더니 조금씩 미루어지다가 거의 방치하는 수준까지 떨어지더군요. 얼마 전에 텍큐의 경우는 새로 글을 써야 할 필요가 생겨서 다시 돌아보고 있고, 세계WA는 무심할 수가 없어서 스타일을 달리해서 뉴스처럼 올리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텍스트큐브의 스킨입니다. 이렇게 만들기 위해 시간을 좀 투자했는데, 아깝게도 그동안 방치를 좀 했었습니다. 이제 내년에는 좀 더 신경을 써 볼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온라인에서 활동을 하다보니 오프라인쪽에서도 가끔씩 글을 쓸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일단 잡지사로는 월간 샘터에서 한 번 글을 기고했습니다. 그리고 전자뉴스쪽에서는 몇 번 글을 쓰게 되었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자뉴스에 글을 쓰면서 내년에는 이렇게 글 쓰는 것을 좀 더 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바램이 얼마나 실현이 될지는 모르겠지만, 그래서 더더욱 열심히 뛰어보려는 생각을 갖게 되었는지도 모르겠네요. ㅎㅎㅎ

참, 또 하나 언급을 하고 지나가야 할 게 있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가 블로그와는 달리 소유한 또 다른 사이트 infoiguassu.com 입니다. 저 엠블럼은 제가 직접 디자인을 했습니다. info-iguassu의 두 i자를 폭포로 만들고 위에 해와 달을 집어넣었지요. 해와 달 그리고 흐르는 폭포는 다시 어깨를 나란히하고 구경을 하는 사람의 이미지를 가지고 있습니다. 양쪽의 녹색 숲의 형상은 두 사람의 배경도 되고 몸도 되겠지요? 아무튼 2009년이 되어서 이제 제 사이트는 4개 국어로 글을 발행할 생각입니다. 도움을 주는 조카들이 있어서 가능하게 되었구요. 주로 이과수 주변의 일들만 포스팅을 하게 될 것입니다. 제 블로그에서는 이과수를 포함해서 라틴 아메리카의 관광과 풍습을 주로 다루게 될 생각입니다. 즉 더 포괄적이 되겠지요.

곧 2010년이 시작됩니다. 2010년의 블로그와 관련된 제 꿈은 소박(?!)합니다.

1. 2010년 말에도 티스토리 베스트 블로거가 되자. ㅎㅎㅎ;; 꿈도 야무지지요?
2. 2010년에는 적어도 200개 이상의 포스트를 발행하자.
3. 댓글은 일주일에 적어도 50개를 써 주자.
4. 내 블로그의 모든 댓글에는 정성스럽게 답글을 써 주자.
5. 댓글을 달아주신 분의 블로그는 빠짐없이 답방을 하자.

자, 그럼 이제 새로운 마음으로 2010년을 맞이해 볼까나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capahr.tistory.com BlogIcon CA  수정/삭제  댓글쓰기

    엄청나구나...!!! 브라보...!!!

    2009.12.30 21:46
    • Favicon of https://infoiguassu.tistory.com BlogIcon juanshpark  수정/삭제

      고맙다, 다 네 덕이다. ㅎㅎㅎ;; 너두 내년에는 좀 떠야하지 않겠냐? ㅎㅎㅎ

      2009.12.31 18:12 신고
    • Favicon of http://capahr.tistory.com BlogIcon CA  수정/삭제

      천만에, 내가 더 고맙지.
      너도 새 해 복 많이 받기 바래.
      ...

      근데말야, 네가 한 말 말인데
      그게 정말 내가 원하는 걸까? ㅎㅎㅎ

      2010.01.02 19:59
    • Favicon of https://infoiguassu.tistory.com BlogIcon juanshpark  수정/삭제

      원하든 안 원하든.... 그게 뭔 상관이람? ㅎㅎㅎ

      2010.01.04 16:11 신고
  2. Favicon of http://chocodama.tistory.com BlogIcon chocodama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를 시작한지 4일째를 맞이하는 병아리입니다.
    이렇게 한해를 정리하신걸 보니 부럽습니다.
    저도 언젠가는 이렇게 뒤돌아 볼 날이 오겠지하고
    열심히 앞으로 나아가려 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언제나 기쁜일들만 가득 하시길~~

    2009.12.30 21:46
  3. Favicon of http://ccachil.tistory.com BlogIcon 까칠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록 먼 곳에 계시지만 한국식으로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2009.12.31 01:47
    • Favicon of https://infoiguassu.tistory.com BlogIcon juanshpark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한국식으로 인사받았습니다. ㅋㅋㅋ;; 까칠이님도 내년 역시 계속 좋은 사진으로 만나뵙게 되기를 바랍니다. ^^

      2009.12.31 18:13 신고
  4. Favicon of http://um0119.tistory.com BlogIcon Design_N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릴 일이 많았네요^^
    내년에는 더욱 더 복 받으시길 바랍니다~

    2009.12.31 02:12
    • Favicon of https://infoiguassu.tistory.com BlogIcon juanshpark  수정/삭제

      별말씀을요.... 축하는 모두다 주고 받고 하는거죠. 그냥 열심히 뛰다보면 상은 따라오지 않을까 싶습니다. 내년에도 많은 시행착오를 겪겠지만, 그래도 열심히 뛰어보려고 합니다. Design_N님도 내년에도 좋은 글을 많이 기대해 봅니다.

      2009.12.31 18:14 신고
  5. Favicon of http://leebok.tistory.com BlogIcon 빨간來福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시간 기준 올해의 첫 댓글은 접니다. ㅎㅎㅎㅎ 영광스럽게도 제 이름까지 거론해주시니 몸둘바를....


    한해 정말 수고하셨구요, 새해에도 더욱 좋은 글로 기쁘게 해주시길 바랍니다.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2009.12.31 14:07
    • Favicon of https://infoiguassu.tistory.com BlogIcon juanshpark  수정/삭제

      빨간 내복님도 내년에는 우수 블로그로 선정되기를 바랍니다. 아니, 그냥 열심히 글만 올리시면 될 듯 합니다. ^^

      2009.12.31 18:18 신고
  6. mitre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동안 수고했네.
    내년에는 더 좋은 글들 부탁 할께..........
    항상 건강 조심 하고.

    2010.01.01 00:45
  7. adribravo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 같이 그냥 읽고 지나 치는 사람이야 몰랐지만 .. 작년 한 해도 상당한 양의 글이 올라왔네..
    수고 많았고 네 덕에 나도 모르던 많은 지식을 접할 수 있게 돼서 고맙구나.
    앞으로도 좋은 정보 많이 기대할게 . 항상 수고 ㅎㅎㅎㅎㅎㅎㅎ

    2010.01.01 06:08
  8. Deepfishes  수정/삭제  댓글쓰기

    브라질에 갈 마음에 이리저리 헤매고 다녔습니다. (인터넷상) 솔직히 사이트 대부분이 여행상품 광고 말들이 가득있고, 정작 그 나라에 대한 깊은 생각들을 접할 수 없었는데..
    새해 좋은 분 만났네요 ^^감사합니다 자주 놀러 올것같아요 ^ㅡ^ 실은 정말 가고 싶은 나라였는데 마음에 묻혀두고ㅠ있다가.. 이번 대학교 졸업이후 제가 미술전공을 했는데 편입으로 포르투갈어를 전공할 계획입니다.
    오늘 아침, 브라질 홍수나서 인명피해가 났다는 기사를 접했습니다. 아 새해 그리 좋지 않지만,
    주앙님 ..지구 반대편에서 화이륑입니다.!

    2010.01.01 13:05
    • Favicon of https://infoiguassu.tistory.com BlogIcon juanshpark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포르투갈어를 전공할 생각이라니, 젊음이 부럽군요. ㅎㅎㅎ;; 브라질이 평소같지 않게 수해로 많은 사람들이 고통을 당하고 있습니다. 그 사람들이 절망하지 않았으면 좋겠군요...

      2010.01.04 16:06 신고
  9. 알 수 없는 사용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자 아자!!! 홧팅!!!!!!!!!!!!!!! 우리 후안형!!! 홧팅!!!!!!!!!!!!1

    2010.01.01 18:07
  10. KANG SHIN HYE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생한 남미이야기 늘 잘 보고 있습니다. 다양한 사진과 해설...그리고 감성을 나눠주시니~지구 반대편에 사는 저같은 사람에겐 큰 즐거움 중 하나에요. 새해에도 많은 소식 기대할게요!! 화이팅임돠

    2010.01.04 07:59

BLOG main image
Juan 의 라틴 아메리카 이야기
이 블로그는 이과수 이야기를 기반으로 만들어져 있습니다. 그에 더해서 라틴 아메리카의 여러가지 이야기를 담게 되었습니다. 남미는 더이상 신비의 땅이 아닙니다. 하지만 여전히 정보가 부족합니다. 이 방에서 좋은 정보를 얻을 수 있게 되기를 바랍니다.
by juanshpark

달력

«   2022/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800)
여행 (117)
관광 (132)
교통 (13)
생활 (140)
정보 (85)
문화 (96)
3개국의식당들 (36)
3개국의호텔들 (6)
3개국의상가들 (7)
여행기 (122)
자연 (37)
시사&이슈 (1)
PomA+A (2)
중국어관련 (0)
스페인어와 포르투갈어 (0)
한국어 수업 (0)
  • 2,140,926
  • 652
juanshpark'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