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라미랑가의 추천 숙소들

생활/포르탈레자 2015. 1. 12. 11:00 Posted by juanshpark

이번 포스트에서 Latin America Story 워터마크가 없는 사진은 모두 구글 이미지에서 캡쳐한 것임을 밝혀둡니다.



우리 일행이 과라미랑가에서 이틀밤을 묵은 숙박업소의 이름은 "달콤한 인생" LA DOLCE VITA 입니다. 구글 지도에서 조사해보면 과라미랑가 시에서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있는 것으로 나오지만, 사실은 10km 이상 떨어진 물룽구 MULUNGU 라는 마을을 지나야 나옵니다. 


지내는 데 불편은 없었습니다. 집주인도 친절했고, 시설도 그만하면 나쁘지 않았습니다. 음식을 먹으러 이곳까지 오는 사람들이 있는 것으로 보아 음식도 잘 하는 것으로 보였지만, 우리 일행은 이곳에서 음식을 먹지 않았습니다. 이유는 두 가지. 일단 첫째로 우리는 준비해 간 한국 음식만 먹었고, 둘째는 호텔 가격에 포함되어 있던 아침 식사가 우리 눈에는 그다지 좋아 보이지 않았기 때문이었습니다. 그렇지만, 나중에 다시 기회가 된다면 한번 쯤 가서 시식해 보는 것도 나쁘지는 않아 보입니다.








LA DOLCE VITA 숙소의 비용은 1박에 200헤알 선이었습니다. 작은 수영장이 있지만, 거의 사용하지 않았습니다. 일단 날씨가 그다지 덥지 않아서 수영장에 들어갈 일이 별로 없었습니다. 방안에서는 음식을 조리하지 못하지만, 바깥에서 전기 밥솥을 사용하는 것을 제한하지는 않았습니다. 그래서 뜰에서 주로 먹었습니다. 주차장은 천장이 없습니다. 숙소 주변에는 아쎄롤라, 까람볼라, 아모라 같은 열대성 과일나무들이 있어서 열매를 따먹을 수 있었습니다. 아주 흡족할 수준은 아니지만 그래도 분위기도 그렇고, 시설도 그리 떨어지지 않았기에 과라미랑가를 가시는 한국분들에게 추천해 줄 수 있을 숙소라고 생각합니다.


이제부터는 저희 일행이 묵지 않은 숙소들을 추천해 드립니다. 몇 집은 저희가 방문을 해 보았습니다. 그리고 몇 집은 친구들의 추천만으로 사진을 찾아 올립니다. 첫째는 LE REVE 라는 숙소입니다. 프랑스어로 꿈을 의미한다고 하는데, 불어를 몰라서 확인은 못했습니다.






REVE는 길에서 거의 40도 이상의 경사로를 따라 올라가야 하는 곳입니다. 그래서 위에서 바라보는 경치가 아주 좋고 시원합니다. 숙소는 호텔동과 별장들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호텔은 커플당 1박에 220 헤알, 그리고 별장들은 커플당 1박에 270헤알을 받는 다고 합니다. 하지만, 정갈하고, 정말 관리가 잘 되 있는 호텔이어서, 다음번에는 이곳에서 묵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성수기의 가격이 이 정도라면 비수기에는 좀 더 떨어지지 않을까 싶기도 하네요. 


다음 POUSADA는 VALE DAS NUVENS 라고 하는 과라미랑가 시에서 아주 가까운 곳에 있는 별장 호텔입니다. 이름을 듣고 찾아보려 했는데, 포우사다 이름을 잊어버리는 바람에 딴 집들만 열심히 돌아다니고, 정작 인터넷으로 찾은 사진만 올립니다. ^^




약국을 하는 친구의 설명에 의하면 커플당 1박에 250헤알 선이라는데, 경치도 그렇고 시설도 그렇고 아주 끝내준다고 하네요. 제가 안 가봤으니 뭐라 할 수는 없지만, 사진만으로는 분명 멋있어 보입니다.


다음 POUSADA 이름은 CABANAS DAS SERRA 라는 곳입니다. 이곳도 추천은 받았지만, 직접 가 보지는 않았습니다. 그래서 인터넷으로 뽑은 사진만 올립니다.




Cabanas das Serra 는 팔각형 건물의 1층과 2층은 아파트이고, 나머지 별장들은 독립되어 있다고 합니다. 그리고 팔각형 건물 꼭대기에 식당이 있어서 360도 경관을 볼 수 있다고 하네요. 멋진 풍경을 볼 수 있다고 합니다. 이렇게 4개의 숙소들을 권해 드립니다. 이 숙소들이 어디에 있는지 다음 지도를 살펴보시기 바랍니다.



먼저 가운데 흰색 네모가 과라미랑가 마을이구요. 저희가 묵었던 LA DOLCE VITA 숙소가 파랑색 동그라미입니다. 제일 멀리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저희가 묵었던 숙소로 가는 도중에 REVE 가 있습니다. 과라미랑가에서 LA DOLCE VITA까지 가는 중간 정도에 위치해 있습니다. 그리고 과라미랑가에서 아주 가까운 거리에 VALE DAS NUVENS 라는 노란색 동그라미가 보일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과라미랑가에서 좀 떨어진 뒤쪽에 빨강색 동그라미가 8각형 건물이 있는 CABANAS DAS SERRA 숙소입니다. 이렇게 네 군데를 추천해 드립니다.


그리고, 아마도 과라미랑가를 가시는 분들이 사진으로만 보고 괜찮다고 생각하실 숙소들이 좀 있을 것 같은데요. 그 중 독일식으로 만들어진 멋진 호텔을 선택하려고 하시는 분들........ 어쩌면 후회하실지도 모릅니다. 경관도 그저 그렇고, 시설도 별로 입니다. 독일식 호텔 이름을 잊어버렸는데, 아무튼 위의 4개 숙소는 독일쪽하고 관계가 없구요. 독일식 호텔은 비추입니다. ^^


정보가 괜찮았다면 댓글좀 하나 쓰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 main image
Juan 의 라틴 아메리카 이야기
이 블로그는 이과수 이야기를 기반으로 만들어져 있습니다. 그에 더해서 라틴 아메리카의 여러가지 이야기를 담게 되었습니다. 남미는 더이상 신비의 땅이 아닙니다. 하지만 여전히 정보가 부족합니다. 이 방에서 좋은 정보를 얻을 수 있게 되기를 바랍니다.
by juanshpark

달력

«   2022/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800)
여행 (117)
관광 (132)
교통 (13)
생활 (140)
정보 (85)
문화 (96)
3개국의식당들 (36)
3개국의호텔들 (6)
3개국의상가들 (7)
여행기 (122)
자연 (37)
시사&이슈 (1)
PomA+A (2)
중국어관련 (0)
스페인어와 포르투갈어 (0)
한국어 수업 (0)
  • 2,140,727
  • 654
juanshpark'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