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 생산 1위'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07.17 이따이뿌를 다녀와서

이따이뿌를 다녀와서

관광/파라과이 2008. 7. 17. 21:58 Posted by juanshpark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파라과이 쪽 이따이뿌를 다녀왔다.

무엇보다도 최근에 브라질은 이따이뿌를 방문하는 사람들에게 입장료를 요구하고 있기 때문인데...
다행스럽게도 아직 파라과이 쪽은 입장료를 요구하지 않고 있다.
굳이 돈을 주면서까지 보고 싶은 곳은 아니니까.....

언제 보아도 위용이 웅장한 댐의 모습에 어떤 사람들은 감동을 받게 되는 모양이다.
내가 보기에는 그냥 돌더미로 보일 뿐이지만.
콘크리트의 양이 마라까낭 축구장 몇 개를 만들 수 있고, 철제로는 에펠탑 몇 개 분량이라는
수치는 방문하는 사람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서일지는 모르겠지만, 큰 의미는 없어 보인다.
하지만, 아무튼 방문객들은 그 크기와 위용에 넋을 잃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전히 내 관심은 과이라 폭포에 있었나보다.
이따이뿌 관리 사무소측에서 제공한 가이드에게 과이라 폭포에 대해서 물어보았다.

가이드는 이따이뿌 댐의 위치가 원래는 과이라 폭포 상류쪽에 위치할 수 있었다고 알려준다.
그런데, 결국 양국 정부는 현재의 위치로 결정을 짓고 폭포를 수장시킨다.
그 이유로, 가이드는 원래 과이라 폭포가 파라과이와 브라질 양국 사이에 많은 갈등을 일으켰다고 말한다. 두 나라 사이에 끼어서 끊임없는 분쟁을 일으키는 것보다는 차라리 이따이뿌 댐으로 수장을 시키는 것이 두 나라 사이의 친선 관계를 더욱 좋게 할 것이라는 생각에...

양국 정부는 결국 과이라 폭포를 수장시키는 것에 만족했다는 이야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런데, 내가 보기에는 그렇게 결정을 내려 과이라를 보낸 두 정부는 현재 이따이뿌 문제로 갈등을 겪고 있다. 뭐가 뭔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secret

BLOG main image
Juan 의 라틴 아메리카 이야기
이 블로그는 이과수 이야기를 기반으로 만들어져 있습니다. 그에 더해서 라틴 아메리카의 여러가지 이야기를 담게 되었습니다. 남미는 더이상 신비의 땅이 아닙니다. 하지만 여전히 정보가 부족합니다. 이 방에서 좋은 정보를 얻을 수 있게 되기를 바랍니다.
by juanshpark

달력

«   2022/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800)
여행 (117)
관광 (132)
교통 (13)
생활 (140)
정보 (85)
문화 (96)
3개국의식당들 (36)
3개국의호텔들 (6)
3개국의상가들 (7)
여행기 (122)
자연 (37)
시사&이슈 (1)
PomA+A (2)
중국어관련 (0)
스페인어와 포르투갈어 (0)
한국어 수업 (0)
  • 2,149,707
  • 2275
juanshpark'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