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fain Chopp'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3.01 Rafain Chopp - 맥주가 땡기는 분들을 위해^^ (20)

Rafain Chopp - 맥주가 땡기는 분들을 위해^^

정보 2009. 3. 1. 12:15 Posted by juanshpark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식당을 간 시간이 초저녁임을 보여준다. ㅎㅎ

오랜만에 아순시온에서 친구가 왔다. 그래서 기분좋게 맥주나 한잔 하자고 일어났다. 아직 하늘이 훤한데 동쪽 하늘 위에는 초생달이 걸려있다. 그리고 초생달이 마치 떨어지는 별을 받듯이 별 하나가 마주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 내가 간 집은 Av. Schimmelpfeng 거리에 위치한 Rafain Chopp이라는 식당이다. 대로에 위치해 있으면서 항상 사람들로 북적대는 집이다. 무더운 날은 저녁이 짙어갈수록 사람들이 많아진다. 그에 더해서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집 중의 하나이기도 하다.

식당에 들어가면서 맥주를 마시려던 마음이 변했다. ^^;; 날이 그다지 덥지 않아서이기도 했고, 함께 했던 친구나 집사람이 배가 고프다고 했기 때문에, 그럼 저녁을 먹자!~ 생각을 했다. 그래서 메뉴판을 보고 음식을 고른다. 메뉴판의 음식 사진은 먹음직 스럽게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샐러드. 토마토, 상추, 당근, 치즈, 빵조각을 넣었다.

하지만 맥주 집에서 어떤 요리를 잘 하는지를 모르겠다. 그래서 종업원을 불러 무슨 음식이 젤 맛있냐고 물었다. 당근... 우문이다. "다 맛있다"라는 대답이 나왔다. 흠~!

그래서, 다시 어떤 음식이 제일 많이 나가느냐를 물었다. 그렇게 물어서 세 가지 음식을 골랐다. 수루비(강에서 나는 물고기의 종류)구이와 브라질의 삐까냐를 구운 요리, 그리고 아르헨티나식으로 비풰데초리쏘라고 하는 고기를 와인 소스에 곁들여 나오는 음식을 시켰다. 따로 샐러드를 하나 더 시키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수루비 구이.



샐러드가 먼저 나왔다. 엄청 맛있게 보였고, 또 사실 맛있었다. 그래서 음료수와 함께 샐러드를 먹으면서 곧 나올 음식을 기대하고 있었다. 음식이 나왔는데... 아주 멋있게 차려져 나왔다. 음~, 맛은 어떨까? 하하하하.....

아마도, 맛있다는 평을 기대했겠지만......ㅠ.ㅠ;; 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삐까냐 구이

음식이 간간한 것을 조금 넘어섰다. 아주 짜서 먹을 수 없는 정도는 아니지만, 상당히 짭잘하다. 처음 나온 친구의 고기도 짭잘했는데, 그 다음에 나온 집사람의 수루비도 짭잘하고, 마지막에 나온 나의 고기도 짭잘하다. 결론은??

음.... 이건 맥주 안주다........ 이 집은 저녁 식사를 하러 나온 사람들에게 제공하는 음식이 아닌 맥주 안주로서의 음식이 나오는 곳이라는 결론을 내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Bife de Chorizo

맥주 안주로 짭잘한 음식을 먹는것이 좋지 않다는 이야기는 어딘가에서 들은것 같은데, 여기서는 건강에 좋으니 마니를 따지고 싶지는 않다. 다만, 맥주에 땅콩을 먹는 습관이 있었는데, 입이 조금 고급이 된 사람들이 꼭 짭잘한 땅콩만을 먹으라는 법은 없다. 짭잘한 고기도 먹을 수 있지 않을까? 그래서, 이 식당에서는 그런 사람들을 위해 짭잘한 음식을 만든 모양이다. 아무튼 우리네 입맛에는 조금 짜서 항의를 했는데, 나중에 계산할 때 보니까 DC를 20% 정도 해 주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결론은? 이 식당은 저녁 식사를 하기 위한 식당은 아닌 것 같다. 하지만, 더운 여름에 친구들과 혹은 가족이나 연인들과 함께 차가운 맥주 한잔을 즐기기 위해 가는 곳으로는 좋을 것 같다. 분위기도 좋구, 시설도 훌륭하다. 주차하기도 좋구....

그렇기는 하지만 이과수 이야기를 시작한 이래로 100점짜리가 아닌 식당을 소개하게 된게 못내 아쉽기는 하다. ㅉ.ㅉ


내 블로그의 이전글들 목록을 모두 보고 싶다면 클릭
이과수 지역 여행에서 꼭 필요한 지침을 보고 싶다면 클릭

블로그코리아에 블UP하기

그냥 가면 어떡하우~! 댓글 한줄 부탁!!

추천도 부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알 수 없는 사용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포스팅 미워합니다...ㅠㅠ
    아침에 봐도 땡기게 만드는....

    2009.03.01 22:22
    • Favicon of http://infoiguassu.tistory.com BlogIcon juanpsh  수정/삭제

      어허~! 아침부터 맥주가 땡기면 어떡합니까? 그러지 말고, 이 포스팅을 식사하기에는 부적합한 식당이라고 보시면 안될까요? ㅎㅎㅎ

      2009.03.01 23:15
  2. Favicon of http://saygj.com BlogIcon 빛이드는창  수정/삭제  댓글쓰기

    점심시간이 얼마 남지 안아서 배가 더 고파지네욤...ㅠㅠ

    2009.03.01 23:20
    • Favicon of https://infoiguassu.tistory.com BlogIcon juanshpark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빛이드는 창님. 근데요, 이 집은 식사를 하기엔 좀 그렇다니깐요^^;; 저녁에 맥주생각이 나실때 다시 한 번 보세요. ㅎㅎㅎ

      2009.03.02 11:07 신고
  3. Favicon of https://www.i-rince.com BlogIcon rince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짜다는 말에 20% DC라... 최고!!!

    2009.03.02 00:55 신고
  4. 알 수 없는 사용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삶의 여유로움이 묻어나는 글 입니다.
    늘 느끼는거지만 juan님이 무지 부럽니다요^^.

    2009.03.02 01:52
    • Favicon of https://infoiguassu.tistory.com BlogIcon juanshpark  수정/삭제

      그런가요? ㅎㅎㅎ, 부러움을 한 몸에 받고 있는 사람인데도 어떨때는 딴 곳에 계시는 사람들을 부러워 한답니다. 지니캡 님, 잘 계시지요? 링크 모듈에 옆구리에 달려있지 않아서 이웃 블로거들에게 자주 들리지를 못합니다. 일간 한 번 들르겠습니다.

      2009.03.02 11:09 신고
  5. 알 수 없는 사용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난 삐까냐요!!!!! 여기 쌍파 지금 현재 34도..헉 미쳤어
    이럴땐 맥주를 한잔!!!!!

    2009.03.02 02:37
    • Favicon of https://infoiguassu.tistory.com BlogIcon juanshpark  수정/삭제

      그래, 맥주 한 잔...... 음, 바비에라가 없군... 파라과이 가서 사 와야하겠는걸? ㅎㅎㅎ

      2009.03.02 11:10 신고
    • 알 수 없는 사용자  수정/삭제

      으이그...부러워 미쳐!!!

      2009.03.02 18:29
    • Favicon of http://infoiguassu.tistory.com BlogIcon juanpsh  수정/삭제

      내친김에 파라과이의 바비에라 포스팅을 했는데... 봤냐?

      2009.03.02 21:01
  6. Favicon of https://greendayslog.com BlogIcon 그린 데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더울땐 정말 맥주가 최고죠! 짭짤한 고기 안주~ 재밌는 생각이에요 ^^

    2009.03.02 19:01 신고
    • Favicon of http://infoiguassu.tistory.com BlogIcon juanpsh  수정/삭제

      그렇죠? 이 집은 요리집이라기보다는 맥주집임에 틀림없다는 생각입니다. 방문 감사합니다. ㅎㅎㅎ

      2009.03.02 21:02
    • Favicon of https://greendayslog.com BlogIcon 그린 데이  수정/삭제

      야밤에 맥주 급 땡깁니다. 흑.

      2009.03.03 10:35 신고
    • Favicon of https://infoiguassu.tistory.com BlogIcon juanshpark  수정/삭제

      아, 큰일났네요. 야밤에 맥주마시면 똥배 나오는데...ㅎㅎㅎ, 참으시고, 따끈한 녹차 한잔 하시구 주무세요. ^^

      2009.03.03 22:54 신고
  7. 쭈니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맥주 땡기는걸요... 11월 말에 이과수폭포(브라질) 갔을 때 브라질 맥주를 마셨더랬습니다. 이름이 뭔지는 기억이 잘 안나지만 맛은...제가 맥주 맛을 좀 잘 아는 편인데 그리 맛있었다는 생각은 안 들었었는데 어느 마르까가 맛있나요? ㅋㅋㅋ 그리고 이과수시에 있는 괜챦은 맥주집 소개해 주세요~~~

    2010.12.08 00:41
    • Favicon of https://infoiguassu.tistory.com BlogIcon juanshpark  수정/삭제

      오리지나우, 보헤미아, 그 다음에는 비슷비슷한데, 스콜이나 브라마, 안타르치까 등등이죠.ㅎㅎㅎ

      2010.12.09 14:02 신고
  8. 쭈니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하~~ 엊그제 이과수시 놀러갔다가 우연히 이 집엘 들렀습니다. 이제보니 이 집이네요 ㅋㅋ 로~옹 맥주를 마시고 싶었지만 같이 간 친구가 맥주를 못해 병맥만 혼자 홀짝홀짝...손님 참 많았습니다.

    2010.12.30 16:24

BLOG main image
Juan 의 라틴 아메리카 이야기
이 블로그는 이과수 이야기를 기반으로 만들어져 있습니다. 그에 더해서 라틴 아메리카의 여러가지 이야기를 담게 되었습니다. 남미는 더이상 신비의 땅이 아닙니다. 하지만 여전히 정보가 부족합니다. 이 방에서 좋은 정보를 얻을 수 있게 되기를 바랍니다.
by juanshpark

달력

«   2022/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800)
여행 (117)
관광 (132)
교통 (13)
생활 (140)
정보 (85)
문화 (96)
3개국의식당들 (36)
3개국의호텔들 (6)
3개국의상가들 (7)
여행기 (122)
자연 (37)
시사&이슈 (1)
PomA+A (2)
중국어관련 (0)
스페인어와 포르투갈어 (0)
한국어 수업 (0)
  • 2,143,111
  • 2556
juanshpark'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