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라니어로 숫자 배우기

생활 2010. 7. 13. 07:35 Posted by juanshpark

이 글은 파라과이 사람과 상관이 없는 분들에게는 아무런 의미가 없는 글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파라과이 사람과 접할 수 있는 분이라면, 그들에게 과라니어로 된 간단한 한 마디가 그들과 친분을 누릴 수 있게 만드는 도구가 될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될 것입니다. 필자의 경우 과라니어를 배워 볼 기회가 없었지만, 그래도 줏어들은 한 두 마디로 파라과이 사람들(현지인)과 재밌는 기억을 공유하기도 했습니다. 이민을 처음 간 곳이 파라과이였기 때문에, 아순시온에 살았던 때가 있었습니다. 처음에는 식품 가게를 했었는데, 해가 질 무렵에는 언제나 뚱뚱한 한 할머니가 가게에 와서 "뻬뗑이 깜브"를 달라고 하셨습니다. 뻬뗑이 깜브가 뭔지 아시겠습니까?

그것은 "우유 한 봉지"라는 의미입니다. 그렇게 과라니어 숫자를 듣기 시작한 셈이군요. 뻬뗑이, 예, 그 단어가 바로 과라니어로 "하나"라는 뜻이었습니다. 그런 어느날 겨우 뻬뗑이 깜브를 알아들었는데, 그 할머니가 "모꼬이 깜브"라고 하더군요. 그래서 무슨 뜻인지 물어보았더니 우유 두 봉지라고 했습니다. "깜브"는 문자적으로 "흰" 거라고 하시더군요. 우유가 희기 때문에 깜브라고 한다고 하시면서요. 그렇게 과라니어 숫자를 익힌것이 25년이 지난 지금도 잊혀지지 않고 있습니다. 이쯤 되면, 한국인들은 숫자에는 좀 빠른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지 않을 수 없군요. 자, 그럼 여러분도 한 번 과라니어 숫자를 익혀보시겠습니까? 발음과 악센트가 좀 이상할 수는 있겠지만, 10진법을 쓰는 과라니 인디언들이니 일단 10까지 익힌다면 그 다음부터는 쉽게 익힐 수 있을 것입니다.

1            Petêi                   뻬뗑이
2            Mokoi                  모꼬이
3            Mbohapy             (응)보하쁘
4            Irundy                 이룬드
5            Po                     
6            Potêi                   뽀뗑이
7            Pokoi                  뽀꼬이
8            Pohapy               뽀하쁘
9            Porundy              뽀룬드
10           Pa                     

발음과 관련해서 힌트를 드리자면, 뻬뗑이의 "이" 부분을 좀 길게 늘입니다. 뻬뗑이~ 하는 식이 됩니다. 모꼬이에서도 이 발음을 좀 늘이지만, 꼬의 경우 마치 "꽁" 하듯이 발음을 합니다. 잘못 들으면 모꽁이~ 하는 식으로 들릴 수 있습니다. 보하쁘의 경우 앞의 "응"이 속으로 먹어들어가는 발음인것 같습니다. 그래서 숫자를 셀때는 응 발음은 들리지 않습니다. 표기해 놓은 것을 보고 이미 느끼신 분이 있을 것입니다. 과라니어에서 라틴어 i 는 y 와 발음이 다릅니다. i 는 "이" 발음이 나고 y 는 "으" 발음이 납니다. 그래서 4를 의미하는 이룬드의 경우 표기는 Irundy 라고 하지만 이룬디 라고 발음하는 것이 아니라 이룬드~ 라고 발음합니다. 다섯을 의미하는 뽀, 그리고 그 다음부터는 뽀를 앞에두고 1~4에 해당하는 단어를 집어넣어 9까지 만듭니다. 뽀뗑이~ 뽀꽁이~ 뽀하쁘~ 뽀룬드~ 라고 합니다. 10은 빠 라는 단어를 썼습니다. 이제 10까지 아시게 되었군요. 그럼 11은 뭔지 아시겠습니까?

11           Patêi                빠뗑이
12           Pakoi               빠꼬이
13           Pahapy             빠하쁘
14           Parundy            빠룬드
15           Papo                빠뽀

이미 짐작을 하신대로 11~15까지는 1~5까지의 조합을 반복적으로 사용했습니다. 다만 제일 앞의 단어를 10을 의미하는 빠로 시작을 했을 뿐입니다. 5~9를 5를 의미하는 뽀로 시작한 것과 같은 방법입니다. 10~15가 예상대로였다면 다음 16~19는 어떻게 될지 더 잘 짐작하실 것입니다.

16          Papotêi            빠뽀뗑이
17          Papokoi           빠뽀꼬이
18          Papohapy         빠뽀하쁘
19          Paporundy        빠뽀룬드

쉽지 않습니까? 하지만 눈으로 봐서 쉬운것과 들으며 셈할때는 또 다릅니다. 머리가 숫자를 알아듣는 것만으로도 힘든 판인데, 계산이라뇨?!?!?! 계산은 절대 쉽지 않습니다. 하지만 안심하십시요. 파라과이 현지인들조차 과라니어로는 계산하지 못합니다. 과라니어로 계산하는 것은 잊으셔도 됩니다. 그냥 숫자를 알고 있다는 것만으로도 파라과이 사람들은 이미 당신을 친구로 여길 것입니다. ^^


다음 숫자들은 이제 응용만 하면 될 것입니다. 어떤 식이 될 것인지는 이미 알게 되셨을 것이기 때문이죠. 아무튼 파라과이 현지인들조차 과라니어로 숫자를 잘 모릅니다. 때문에 여러분이 과라니어로 숫자를 말하면 아마 다들 놀라며 신기해 할 것입니다. 그 정도이니, 과라니어 숫자가 20이 넘어가고 50이 넘어 100단위가 되면 아마 기절을 하게 될지도 모릅니다. 언제 한번 날잡아서 작심하고 외운 숫자를 그들 앞에 들려주면 어떨까요? ㅎㅎㅎ;; 생각만 해도 기분이 좋아지지 않습니까?

20          Mokoipa         모꼬이빠
30          Mbohapypa     (응)보하쁘빠
40          Irundypa         이룬드빠
50          Popa              뽀빠
60          Potêipa           뽀뗑이빠
70          Pokoipa          뽀꼬이빠
80          Pohapypa       뽀하쁘빠
90          Porundypa      뽀룬드빠
100        Sa                 
150        Sapopa           사뽀빠
200        Mokoisa          모꼬이사
300        Mbohapysa      (응)보하쁘사
1000      Su                  

1000 단위 이상은 어떻게 되는지 잘 모르겠습니다. 음...... 9천까지는 뽀룬드수라고 할 것 같은데, 만(10000)을 어떻게 부르는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아무튼 만을 이야기할 경우는 없을 것입니다. 심지어 제 경험으로는 이십만 넘어가도 벌써 눈을 둥그렇게 뜨고 연신 엄지 손가락을 치켜드는 파라과이 사람들입니다. 실제로 과라니어로 대화를 하더라도 숫자를 주고받는 일은 없을 듯 합니다.

그렇기는 해도, 아무튼 파라과이 사람들과 좀 더 가까이 지내는데 과라니어 한 두 마디라도 알면 더 쉽게 그들에게 다가갈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과라니어도 한 두 마디 배워두면 어떨까요?

팁 하나 더 드릴께요. ㅎㅎㅎ;; 인사는요, 마이샤ㅂ바~? 라고 해주세요. 안녕~? 이라는 뜻입니다. 가운데 ㅂ은 일부러 넣었습니다. 제 귀에는 그렇게 들리거든요. 스팰이 어떻게 되는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그 다음에 "바일라뽀르떼~?"라고 물어보세요. "어떻게 지내세요?" 정도의 의미가 됩니다. 아마 상대편에서도 똑같이 물어보거나 십중 팔구 "이뽀나 떼레이"라고 할 겁니다. 혹시 물어본다면 역시 "이뽀나 떼레이"라고 해 주세요. "잘 지냅니다"라는 뜻입니다. 어떤 사람들은 "이뽀나 떼레이"뒤에 "시라~(아)"를 붙이기도 합니다. 그 뜻은 "친구야..."라는 뜻입니다. 뭐, 어디에 이 말들을 써 먹게 될지는 잘 모르겠지만, 아무튼 아는게 힘이라니까 아는만큼 이익이겠죠. ㅎㅎㅎ;;

글이 재밌었다면 댓글 한줄, 추천 한번 부탁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secret

BLOG main image
Juan 의 라틴 아메리카 이야기
이 블로그는 이과수 이야기를 기반으로 만들어져 있습니다. 그에 더해서 라틴 아메리카의 여러가지 이야기를 담게 되었습니다. 남미는 더이상 신비의 땅이 아닙니다. 하지만 여전히 정보가 부족합니다. 이 방에서 좋은 정보를 얻을 수 있게 되기를 바랍니다.
by juanshpark

달력

«   2022/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800)
여행 (117)
관광 (132)
교통 (13)
생활 (140)
정보 (85)
문화 (96)
3개국의식당들 (36)
3개국의호텔들 (6)
3개국의상가들 (7)
여행기 (122)
자연 (37)
시사&이슈 (1)
PomA+A (2)
중국어관련 (0)
스페인어와 포르투갈어 (0)
한국어 수업 (0)
  • 2,149,707
  • 2275
juanshpark'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