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2011 달력 공모전 사진

문화/사진 2010. 11. 9. 22:20 Posted by juanshpark

어느덧 다시 티스토리 달력을 위한 사진 공모전이 있게 되었군요. 올해는 사진으로 달력을 받을 수 있을지 궁금합니다. 이번에는 한 번에 그냥 12장 사진을 올려 봅니다. 그 중 하나라도 되었으면 좋겠군요. ㅎㅎㅎ;; 아무튼 위 사진은 대서양 위로 떠오르는 태양을 찍었습니다. 1월 사진이구요. 사진의 계절은 겨울입니다. ㅎㅎㅎ


지구 반대편 2월은 아주 더운 계절이죠. ^^;; 하지만 계절은 여름이 가장 잘 맞는듯


담장 위에 화사한 꽃이 한국의 봄과 매치되는 것 같습니다. 3월입니다. 계절은 봄이구요.


길게 뻗은 길이 아직 멀리 남아 있음을 의미하는 것 같네요, 4월 입니다. 계절은 봄입니다.


5월입니다, 어린아이와 비둘기는 아주 잘 어울리는 것 같군요. 계절은 봄 ㅡ.ㅡ


6월은 신록의 달, 창문을 포위하고 있는 담쟁이가 싱그럽습니다. 사진의 계절은 봄~가을이 되겠네요. 하지만 제일 좋은 것은 여름이라고 해야 할 듯.


바닷가에서 보내야 할 7월이죠? 확실히 여름이구요.


가을을 기다리는 단풍잎이 아직은 파랗군요. 8월입니다, 사진이 보여주는 계절은 여름입니다.


9월은 풍요의 달이라고 해야 하지 않을까요? 계절은 가을이구요.


10월입니다. 한 해가 저물어갈 때쯤에는 정리도 해야 하지 않을까요? 하지만 사진의 계절은 가을에 해당되는 그림 아닐까요?


다시 지구 반대편의 여름이 되어 가고 있습니다. 11월에는 이과수 폭포를 즐기는 것은 어떨까요? 사진의 계절은 여름입니다.


한 해가 졌습니다. 황혼이죠, 12월을 기쁘게 보냈으면 좋겠습니다. 사진의 계절은 역시 여름입니다. 하지만 황혼 사진은 언제나 가능하겠죠?

사진이 좋았다면 추천 한번 부탁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secret

2010 달력좀.... 얻어 봅시다. ㅎㅎㅎ

문화/사진 2009. 11. 3. 21:25 Posted by juanshpark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름
폭포로 가는 길목
아르헨티나 이과수 국립 공원에서

댓글을 달아 주세요

secret

이과수의 여름에 핀 꽃들

문화/사진 2009. 2. 24. 12:28 Posted by juanshpark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과수의 봄에 참 많은 꽃들이 폈기 때문에, 여름에는 꽃이 별루 피지 않을 걸로 생각을 했었다. 그런데, 잘못 생각했다. 봄에 못지않게 정말 아름다운 꽃들이 여기 저기에 핀 것이다. 2월이 끝나가는 무렵. 이제 카니발이 지나고 나면 브라질에는 선선한 바람이 불어오는 계절이 된다. 여름이 끝나갈 무렵이므로 지난 여름동안, 내가 찍은 꽃 들의 사진을 한 번 올려본다. 게재되는 꽃들의 사진을 보며 이과수의 여름을 느껴보기 바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름다운 꽃들 가운데 내 주위를 최고로 끌었던 꽃이 무엇일까? 바로 다음 사진의 꽃이다. 누가 이 꽃 이름을 안다면 좀 알려주었으면 좋겠다. 단지 며칠동안만 피어 있는 꽃이었는데, 크기가 정말 장난이 아니게 컸다. 크기가 어떤지를 알려주기 위해 내 와이프를 같이 찍었다. 집사람의 얼굴과 비교를 해 보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집사람 얼굴은 초상권을 침해하지 않기 위해 블러처리를 했다. 근데, 너무 이상해서 눈과 콧구멍, 그리구 입을 연필로 그려넣었다. 그러구보니 초상권 침해는 물건너 갔는데, 정말 만화같이 그려졌다. T.T 암튼, 꽃 크기가 정말 장난이 아니지 않은가?

선선한 바람이 불기 시작하면, 가을이 되어가는 이과수의 풍경을 찍어보구 싶다. 근데, 가을에도 꽃이 필까? 두고보면 알 일이다. 지구 반대편에 살다보니 글을 읽는 독자들과는 계절 감각이 너무 다르다. 한국과 어울리지 않는 사진을 올려서 미안하기는 하지만, 지구 반대편이니까.... 이해해 주기 바란다.

블로그코리아에 블UP하기

그냥 가면 어떡하우~! 댓글 한줄 부탁!!

추천두 부탁!!





'문화 >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늘과 구름 2  (18) 2009.02.28
하늘과 구름 1  (24) 2009.02.28
최근에 찍은 몇 장의 사진들 - 세 번째  (24) 2009.02.20
이과수 폭포 사진을 공개합니다.  (70) 2009.02.17
최근에 찍은 몇 장의 사진들  (62) 2009.02.15

댓글을 달아 주세요

secret

12월 - 이과수의 여름 - 거리의 풍경 (1)

생활 2008. 12. 24. 22:13 Posted by juanshpark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 시원하다"라고 생각한다면, 나로서는 정말 고맙게 생각한다. 사실, 위의 사진이 시원하게 보이기는 하겠지만, 결코 날씨가 시원하지는 않다. 아니, 오히려 푹푹찌는 날씨라고는 할 수 없겠지만, 아무튼 뜨거운 날씨이기 때문이다. 위의 콩밭은 포즈 두 이과수 외곽에 있는 비행장을 찾아가다 찍은 사진이다. 물론 위의 파란색은 하늘이구....

포즈두이과수의 여름이 어떨지 궁금한가? 아마도 이 글을 보시는 분들은 이미 이과수의 여름이 어떠할지를 예상하고 있을 것이다. 녹음이 우거진 푸르름의 도시를 연상한다면, 반은 맞췄다. 정말 이과수의 여름은 신록이 우거진 녹음의 도시로 변모하게 된다. 다음 사진들은 도시를 돌아다니며 찍은 몇 장의 사진이다. (차가 다니기 좋게 대로로만 다니며 찍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머지 반은? 단지 녹색이 아니라 아주 아주 화려한 꽃들이 있다. 봄에만 있을 줄 알았는데, 여름에도 활짝 핀 아름다운 꽃들. 위의 사진에도 노랗거나 빨강색의 꽃들이(좀 작아서 안보이긴 하지만) 찍혔다. 거리 거리에.... 어떤 거리는 빨강색의 꽃들 때문에 하늘이 벌개진 것처럼 보이기도 한다. 그 중 몇 개의 꽃을 여기 올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꽃 중에 사람꽃도 빠질 수는 없겠지.

지난번 봄 풍경에 올렸던
포즈시에서 만든 산책로에서
찍은 사진이다.

사진을 찍은 시간이
아직 해가 쨍쨍한 아침이었는데
많은 시민들이 나와서
조깅도 하고 운동도 하고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베니다 파라나의 풍경. 녹음이 우거져서 참 멋있는 풍경이 연출되고 있다. 올 여름에는 또 얼마나 더울지 모르겠지만, 저 녹음속의 그늘에 들어가서 차가운 음료수를 마시면서 거닌다면 또 한여름을 보낼 수 있을 것 같은 생각이 든다.

한국이라면 한참 추울 겨울일텐데, 혹시 더운 나라에서 고생하는 사람들을 생각하면, 좀 더 쉽게 견딜 수 있지 않을까....^^

블로그코리아에 블UP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secret

BLOG main image
Juan 의 라틴 아메리카 이야기
이 블로그는 이과수 이야기를 기반으로 만들어져 있습니다. 그에 더해서 라틴 아메리카의 여러가지 이야기를 담게 되었습니다. 남미는 더이상 신비의 땅이 아닙니다. 하지만 여전히 정보가 부족합니다. 이 방에서 좋은 정보를 얻을 수 있게 되기를 바랍니다.
by juanshpark

달력

«   2022/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800)
여행 (117)
관광 (132)
교통 (13)
생활 (140)
정보 (85)
문화 (96)
3개국의식당들 (36)
3개국의호텔들 (6)
3개국의상가들 (7)
여행기 (122)
자연 (37)
시사&이슈 (1)
PomA+A (2)
중국어관련 (0)
스페인어와 포르투갈어 (0)
한국어 수업 (0)
  • 2,149,707
  • 2275
juanshpark's Blog is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